“폭발음 후 불길 치솟아”… 제주 한림항 정박 어선 3척에 불, 3명 중상

“폭발음 후 불길 치솟아”… 제주 한림항 정박 어선 3척에 불, 3명 중상

“폭발음 후 불길 치솟아”… 제주 한림항 정박 어선 3척에 불, 3명 중상

“폭발음 후 불길 치솟아”… 제주 한림항 정박 어선 3척에 불, 3명 중상

제주 한림항 어선 화재. 제주서부소방서·제주해경 제공

제주에서 정박 중이던 어선에서 또 불이나 3명이 중상을 입었다.

 

7일 오전 10시 17분쯤 제주시 한림읍 한림항에 정박 중인 한림 선적 근해채낚기 어선 A호(49t)에 불이 났다는 신고가 소방당국에 접수됐다.

 

제주소방안전본부와 제주해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불이 근처에 있던 한림 선적 근해채낚기 어선 B호(39t)와 목포 선적 근해자망 어선 C호(49t)로 옮겨붙어 현재 불이 난 어선은 3척으로 파악되고 있다.

 

화재 직후 해상에서 3명이 구조돼 병원으로 이송되고 있으며, 이들은 모두 중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목격자는 “펑 하는 폭발음 소리와 함께 불길이 치솟았다”고 상황을 전했다.

제주 한림항 어선 화재. 제주서부소방서·제주해경 제공

소방당국은 오전 10시 31분쯤 관할 소방서 전체 인력이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했으며, 소방 헬기도 출동했다. 해경 구조대와 경비함정 6척 등도 현장에 출동했다.

 

제주시는 안전 안내 문자메시지를 통해 ‘한림항 어선 화재로 인해 검은 연기가 대량 발생하고 있다’며 인근 주민에게 안전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앞서 지난 4일 오전 4시 27분쯤 서귀포시 성산항에 계류돼 있던 성산 선적 연승어선 3척(29t, 39t, 47t)에 불이 나 30억원(소방당국 잠정 집계)의 재산 피해를 냈다. 해경은 방화 용의자 50대 남성을 긴급 체포했다.

 

제주=임성준 기자 jun2580@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